반려묘와 반려견이 건강한 삶을 영위하도록 돕습니다.
건강과 웰빙

노령묘 생애 말기 관리 방법

Ageing cat lying down indoors on the carpet.
반려묘의 생애 말기는 어렵고 힘든 시간이지만, 몇 가지 간단한 방법으로 최대한 행복하고 편안하게 해줄 수 있습니다.

평균적으로 반려묘의 수명은 15년이지만 20년까지 사는 반려묘도 드물지 않습니다.

반려묘가 나이가 들면 어떤 일이 발생하나요?

11살이 되면 후각, 미각 및 청각이 점점 둔해지고, 마모되거나 통증이 있는 관절로 인해 움직임이 약화되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피부 영양을 공급하는 유분을 생성하는 피지샘의 생산성이 떨어지면서 피부와 털에 윤기가 없어질 수 있고, 관절염으로 그루밍하기가 점점 더 힘들어집니다.

치아 또는 잇몸 질환을 겪을 수도 있는데, 이로 인해 식욕에 영향을 주고 음식을 먹을 때 고통스러울 수 있습니다. 소화 기능 및 다른 신체 기능이 느려지면서, 음식에서 필요한 모든 영양소를 흡수하기가 어려워지고 체중이 감소할 수 있습니다.

나이가 들면서 인지 장애를 겪을 수도 있는데, 이는 16-20살 사이 반려묘의 80% 이상에서 나타납니다. 불면증, 방향감각 상실, 불안 증가 및 일상적인 일(사료 또는 배변 트레이가 있는 장소)을 잊어버리는 등의 증상으로 나타납니다.

노령묘를 편안하게 해주는 방법

노령묘는 생애 말기에 다다를 수록 간단하고 작은 변화들로 더 편안하게 만들어 줄 수 있습니다.

노령묘의 환경

경사로나 작은 계단을 이용하여 좋아하는 장소에 쉽게 이동할 수 있게 해주고, 좋아하는 장난감이나 물건으로 주변을 둘러싸 놓으세요. 음식과 물은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범위 내에 있어야 하고, 배변 트레이는 높이가 낮은 것으로 바꿔 드나들기 쉽게해 주세요.

연로한 보호자가 노령묘를 무릎 위에서 쓰다듬고 있는 모습.

노령묘의 수면과 운동

좋은 수면 습관을 기르도록 하기 위해 낮에 적절한 강도로 반려묘와 함께 놀아주면 밤에 피로감을 느껴 편안히 자게 할 수 있습니다. 쿠션을 사용하여 잠자리를 편안하게 만들고 이동성이 적은 반려묘에게 욕창이 생기는 것을 방지 하도록 해 주세요. 페로몬 스프레이는 반려묘를 안심시키고 불안이나 불면증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

노령묘의 식단 요법

노령묘의 식단을 변경하여 다양한 사료를 급여하면 불필요한 스트레스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노령묘에게 필요로 하는 영양을 충족 시키는 사료를 급여하고 수의사가 특별히 권고하지 않는 이상 사료를 바꾸지 마세요.

사료를 따뜻하게 데워 기호성을 높이고 소화하기 쉬운 질감인지 고려 하세요.  노령묘는 물을 덜 마시는 경향이 있어 비뇨기 질환이 발생할 수 있어 깨끗한 물을 항상 옆에 구비 하거나 습식사료를 급여해 주세요.

노령묘의 더 나은 삶 고려하기

일 년에 두 번 이상 정기적으로 동물병원에 방문하여 건강 검진을 받아야 합니다. 호흡 곤란, 은둔, 이동 기피 또는 사료에 대한 심한 편식 증상을 나타내면 심각한 통증을 느낄 수 있으므로 즉시 수의사와 상의해야 합니다.

노령묘의 더 다은 삶과 질은 환경과 식단을 조정하고 주기적인 동물병원 방문으로 개선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를 좋아하고 공유하기

관련 정보
Ageing cat standing indoors eating from a red bowl.

노령묘에게 필요한 처방식

Ageing cat lying down asleep on a cushion.

반려묘 노령기에 유의해야 할 점

Ageing cat lying down outside.

반려묘의 노화 징후는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동물병원 찾기

반려묘의 건강에 대해 걱정된다면 수의사와 상담해보세요. 가까운 병원 찾기
Content Block With Text And Image 2
Cookie Settings